유은혜 부총리 “첨단 분야 학과의 신·증설 용이하도록 법령 개정 추진 중”
유은혜 부총리 “첨단 분야 학과의 신·증설 용이하도록 법령 개정 추진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은혜 부총리
유은혜 부총리가 사회관계장관회의 겸 사람투자인재양성협의회에서 첨단 분야 인재 양성 추진 상황 및 향후 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한국대학신문 이하은 기자]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대학이 첨단 분야 학과의 신·증설을 좀 더 용이하게 할 수 있도록 관련 법령을 개정하는 등 제도 개선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제4차 사회관계장관회의 겸 제2차 사람투자인재양성협의회에서 “지난 11월, 정부는 대학이 급변하는 사회 환경에 보다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미래 사회가 필요로 하는 인재를 지속적으로 배출해 낼 수 있도록 2021학년도부터 첨단 분야 인재양성 8000명을 양성하기 위해 ‘미래사회 첨단 분야 인재 양성 방향’을 발표한 바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에 따라 첨단 분야 핵심 인재 양성을 위해 대학의 융합학과 설치‧운영 요건을 완화하고, 대학이 첨단 분야 학과의 신·증설을 좀 더 용이하게 할 수 있도록 관련 법령을 개정하는 등 제도 개선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앞으로도 사회와 산업이 요구하는 미래 인재를 양성하고 이들이 다시 우리 사회의 발전을 이끌어가는 중추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정부와 대학이 긴밀하게 협업해 선순환 기반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 사회 부처별 단기 대응 현안 과제, 정부부처 협업교과서 개발 추진 실적 및 향후 계획 등을 논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