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회대, 정시모집 원서접수…학부단위로 모집 개편
성공회대, 정시모집 원서접수…학부단위로 모집 개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부터 9일까지 진학어플라이 단독 접수
▲ 성공회대 전경

[한국대학신문 김홍근 기자] 성공회대(총장 이정구)는 오는 6일부터 9일까지 나흘간 진학어플라이를 통해 2018학년도 정시모집 원서접수를 진행한다.

작년에 비해 크게 달라진 점은 교육과정 개편에 따라 기존 13개 학과단위 모집에서 4개 학부단위 모집으로 변경됐다는 점이다. 신입생들은 인문융합자율학부‧사회융합자율학부‧미디어컨텐츠융합자율학부‧IT융합자율학부로 입학 후 충분한 전공탐색과정을 거쳐 자신의 적성을 고려해 2개의 전공을 선택하게 된다.

이때 자신이 속한 학부에서 1개 전공을 필수로 선택하고, 다른 1개 전공은 자신이 속한 학부의 전공이 아니더라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인원제한이나 성적에 대한 평가없이 원하는 대로 전공을 선택할 수 있기 때문에 선택의 폭이 넓다.

이번 정시모집에서 ‘나’군 50명, ‘다’군 78명 총 128명을 선발하며, 수능 100%로 3개 영역의 백분위 점수를 반영한다.

인문융합자율학부의 경우 영어‧국어‧탐구(사회‧과학‧직업)‧제2외국어‧한문(중 1과목)을 반영하며, 미디어컨텐츠융합자율학부는 국어 또는 수학‧영어‧탐구(사회‧과학‧직업 중 1과목)를 반영한다. 사회융합자율학부는 영어‧국어‧탐구(사회‧과학‧직업 중 1과목)를 반영하며, IT융합자율학부는 영어‧수학(가형 선택 시 가산점 10%), 탐구(사회‧과학‧직업 중 1과목)를 반영한다. 영어영역은 등급별 백분위로 반영하며, 한국사는 등급별 가산점을 부여한다. 문·이과 교차지원이 가능하고, 교차지원에 따른 불이익도 없다.

이하규 입학홍보처장은 “이번 신입생부터는 교육과정 개편에 따라 타 학부 전공도 자유롭게 선택할 있다는 이점이 있다”며 “학부별로 수능 반영 영역이 다르므로 자신에게 유리한 학부를 선택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