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한국 백색국가 제외 강행···대학가, 교육계 '규탄'(종합)
일본, 한국 백색국가 제외 강행···대학가, 교육계 '규탄'(종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정부, 수출무역관리령 개정안 처리
호서대 기독교학과, 규탄 구국 릴레이 기도 전개
교총, 백색국가 배제 결정 즉각 철회 촉구
호서대 기독교학과가 일본 정부의 경제보복 규탄과 구국을 위한 지역·해외 연계 릴레이 기도를 1일부터 15일까지 전개한다.
호서대 기독교학과가 일본 정부의 경제보복 규탄과 구국을 위한 지역·해외 연계 릴레이 기도를 1일부터 15일까지 전개한다.

[한국대학신문 정성민 기자] 한일 갈등이 극단으로 치닫고 있다. 일본 정부가 1차 경제보복(반도체 핵심 품목 수출 규제)에 이어 2차 경제보복(백색국가 제외)을 강행했기 때문이다. 이에 대학가와 교육계에서도 일본 정부를 규탄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일본 정부는 2일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 주재로 각의(국무회의)를 열고 수출무역관리령 개정안을 의결했다. 개정안의 핵심은 한국을 '백색국가' 명단에서 제외하는 것. 개정안은 세코 히로시게(世耕弘成) 경제산업상의 서명, 아베 총리의 연서, 공포 절차를 거친 뒤 공포 시점부터 21일 후 시행된다. 시행 시점은 이번달 하순이 유력하다.

현재 일본 정부는 일본 기업들이 일본의 안전 보장을 위협할 만한 첨단 기술과 전자 부품 등을 다른 국가에 수출할 때, 허가를 받도록 하고 있다. 단 일본 정부는 안전 보장 우호국을 백색국가로 지정, 허가 신청을 면제하고 있다. 백색국가는 '화이트 리스트', '화이트 국가'로도 불린다. 지금까지 일본의 백색국가는 한국을 포함, 총 27개국이었다.

그러나 일본 정부는 한국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했다. 앞서 일본 정부는 7월 1일 경제보복 조치의 일환으로 반도체 핵심 품목 수출 규제를 선언했다. 이에 한국에서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불거지며, 한일 갈등이 초래됐다. 이어 일본 정부가 한국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자 대학가와 교육계에서도 일본 정부를 규탄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호서대 기독교학과는 일본 정부의 경제보복 규탄과 구국을 위한 지역·해외 연계 릴레이 기도를 1일부터 15일까지 전개한다. 기도회 장소는 국내의 경우 유관순 열사 생가(매봉교회), 천안 독립기념관 광장, 천안 신부공원 평화의 소녀상, 현충사 등이며 해외의 경우 미국 샌프란시스코 알바니교회, 캐나다 주님의교회, 페루 산타아니타교회, 케냐 중부예루살렘교회 등이다.

박상건씨(기독교학과 3학년)는 “일본의 경제보복 중단과 과거사 반성 요구 그리고 평화를 위한 구국기도 행사를 통해 일본의 문제를 바로 알고, 충국 선열들의 고귀한 구국정신을 바로 계승하는 사람들이 많아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회장 하윤수·이하 교총)는 일본 정부에 백색국가 배제 결정 철회를 촉구했다. 교총은 "일본 정부의 백색국가 배제 결정은 정치‧외교 문제에 통상‧경제 수단을 끌어들여 양국은 물론 세계 경제에 악영향을 미치고, 나아가 동북아 안보 협력을 와해시킬 가능성이 크다"면서 "전 세계 언론들은 일본을 향해 ‘어리석은 무역전쟁에서 빠져나오라’고 촉구하고 있으며 일본 지식인들과 시민단체들도 ‘한국을 적으로 만들지 말라’고 요구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교총은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과거사 문제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반성, 치유를 위한 협력은 한일 관계의 발전적 미래를 위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일본 정부가 이를 도외시하고, 오히려 경제보복으로 대응하는 것은 자유무역의 수혜를 입고 선진국으로 도약한 나라로서 책임 있는 자세가 아니다"고 비판했다.

이어 교총은 "외교‧경제 분쟁이 정치권과 일반 국민을 넘어 교육 현장과 학생들에게까지 확산되고 있는 현실을 엄중히 봐야 한다. 기성세대를 넘어 미래세대에까지 씻을 수 없는 반일, 혐한 감정을 물려준다면 협력적 미래 조성에 걸림돌이 될 것"이라면서 "일본 정부는 현재는 물론 미래에까지 한‧일 모두를 패자로 만들 뿐인 경제보복을 즉각 철회하고, 외교적 대화와 해법 모색에 나설 것을 다시 한 번 촉구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가톨릭대학교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덕여자대학교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숙명여대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원광디지털대
  • 서정대학교
  • 성덕대학교
  • 상명대학교
  • 배화여자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송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건양대
  • 송곡대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