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가 내가 묵을 방" 광운대 외국인 유학생 OT
"여기가 내가 묵을 방" 광운대 외국인 유학생 OT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숙사 시설 둘러보며 한국생활 준비

[한국대학신문 한명섭 기자] 2학기 새 외국인 유학생을 받은 광운대가 21일부터 이틀간 오리엔테이션을 개최했다. 독일, 베트남, 중국, 일본 등에서 온 218명의 외국인 유학생들은 수강신청과 학사, 학적, 주요시설 이용 등 대학생활 전반에 대한 안내를 받고 교내를 둘러봤다. 지난해 완공해 개관한 공공기숙사 '빛솔재' 이용방법에 대해 설명 듣고 있는 유학생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그네 2018-11-02 14:42:14
기숙사 멋지다 행복한 유학생활 하시길

LETITGO 2018-08-25 01:35:56
Welc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