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싼 전공서적 빌려준다…커넥츠북, 대학교재 대여 서비스 시작
비싼 전공서적 빌려준다…커넥츠북, 대학교재 대여 서비스 시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공서적, 강의교재 대여해 주는 '커북 빌리지' 업계 최초 론칭
교재 비용에 부담 느끼는 대학생 위해 최대 80% 저렴한 가격
한 학기 동안 대여하고, 가까운 편의점에서 편리하게 반납 가능

[한국대학신문 황정일 기자] 에듀테크 기업 에스티유니타스(ST Unitas)의 종합 인터넷 서점 브랜드 커넥츠북(구 리브로)’은 대학교재 대여 서비스인 교재 빌리는 커북 빌리지를 시작한다고 5일 밝혔다.

커넥츠북은 매 학기마다 전공서적, 교양서적 등 교재 구입에 부담을 느끼는 대학생들이 보다 합리적인 비용에 교재를 대여해 한 학기 동안 이용할 수 있도록 인터넷 서점 업계 최초로 선보인 대학교재 대여 서비스다.

커넥츠북에서 주요 대학 교재를 정가 대비 최저 55%, 최대 80% 저렴한 가격으로 대여할 수 있다. 대여할 수 있는 교재는 2000여 종으로 인문, 사회학 등 교양 교재부터 의학, 공학 등의 전문서적까지 구비했다. 대여 대상 도서는 매일 업데이트 될 예정이다.

교재 대여 시 커넥츠북의 다른 일반도서를 함께 구매하면 배송비 없이 이용할 수 있다. 대여 기간은 한 학기(615일까지) 동안이며, 반납은 커넥츠북 사이트나 애플리케이션에서 신청 후 가까운 GS 편의점에서 무료 택배 접수를 통해 진행 가능하다.

커넥츠북은 3월 첫 주 동안 커북 빌리지 서비스를 자신의 SNS에 공유하는 이용자들에게 커넥츠북에서 현금처럼 활용 가능한 포인트(1000P)를 제공한다.

김병희 에스티유니타스 부대표는 자체조사 결과 한 달 용돈으로 40만원을 받는 대학생이 학기마다 교재 구매에 20만원 이상을 지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대학생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는 동시에 전공서적 불법복제에 대한 대안이 될 수 있겠다는 생각으로 교재 대여 서비스를 시작했다인터넷 서점을 통해 저렴하고 편리하게 교재를 대여하고, 한 학기가 지난 후 반납된 교재는 세밀하게 검수해 다음 학기에 다시 활용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환경보호 측면에도 기여 할 수 있는 공유경제 모델로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