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스마트자동차공학부, 고교 진로 체험 위한 기자재 및 재능 기부
선문대 스마트자동차공학부, 고교 진로 체험 위한 기자재 및 재능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온고등학교에 진로 체험을 위한 자율주행자동차 플랫폼 30세트 기증
클라우드 기반의 디지털 트윈 기술 활용한 수업 방식으로 교육 환경 제공
스마트자동차공학부가 자율주행자동차 수업용 기자재 30세트를 가온고에 기증했다
스마트자동차공학부가 자율주행자동차 수업용 기자재 30세트를 가온고에 기증했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 스마트자동차공학부가 ‘자율주행 자동차 제작’ 진로 체험을 위해 경기도 안성의 가온고등학교에 자율주행자동차 플랫폼 ‘다람쥐’ 30세트를 기증했다.

스마트자동차공학부는 2017년부터 가온고등학교에 공학의 기초가 되는 수학, 물리에서부터 4차 산업혁명 시대 주요 기술인 3D 설계 및 디자인, 로봇, IoT, 스마트팜 등을 교육하고 동아리 활동을 진행해 왔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가온고등학교 학생들의 주문형 강좌 교과 수업과 비교과 활동 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이에 스마트자동차공학부는 실험실습 과목임에도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기술을 활용한 성공적인 비대면 수업 경험을 바탕으로 가온고등학교에 교육 환경을 제공했다.

기증한 자율주행자동차 플랫폼은 스마트자동차공학부 학생들이 한 학기 동안 진행한 ‘자율주행자동차제작’ 수업의 결과물로서 1개의 라인 검출 센서와 4개의 초음파 센서가 장착돼 있다. 프로그래밍 초심자를 위해 아두이노 기반으로 구성돼 있어 차후 인공지능을 이용한 자율주행 실습을 진행할 수 있도록 구성돼 있다.

선문대는 자율주행자동차 플랫폼과 함께 학생들이 개발한 자율주행 교육용 온라인 콘텐츠, 선문대 학습관리시스템, LINC+사업단의 클라우드를 함께 제공하면서 멘토링으로 학생들의 진로 결정에 도움을 주고 있다.

이지연 스마트자동차공학부 교수는 “선문대 스마트자동차공학부에서 선도적으로 운영했던 클라우드 기반의 디지털 트윈 기술을 활용한 수업이 코로나19로 인해 미래 교육의 하나의 모델로 자리 잡아 가고 있다”면서 “진로 체험뿐만 아니라 수업 등과 지역 사회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성과를 공유하고 확산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한양여자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동원과학기술대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
  • 단국대
  • 오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