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고용, 진로교육에서 찾다’ 학술대회 개최
‘청년 고용, 진로교육에서 찾다’ 학술대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진로교육학회, 21일 서울대 호암교수회관서

[한국대학신문 김의진 기자] 한국진로교육학회(회장 이지연, 한국직업능력개발원 국가진로교육연구본부장)는 21일 서울대 호암교수회관 컨벤션센터에서 ‘청년 고용, 진로교육에서 길을 찾다’를 주제로 추계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청년 일자리정책과 청년 실직의 예방적 진로교육에 더욱 힘을 싣기 위한 논의의 장이다.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차례로 연구 결과를 발표하며, 진로교육 연구의 활성화를 모색하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박영범 한성대 교수는 ‘청년 고용(취업), 진로교육에서 길을 찾다’에 대한 기조강연을 한다.

채창균 한국직업능력개발원 미래인재‧자격연구본부장은 ‘국가 청년 일자리 정책의 빛과 그림자, 그리고 진로교육의 역할’, 김한준 한국고용정보원 고용서비스전략실장은 ‘청년 실직의 예방적 접근 진로교육 : 초중등단계를 넘어 고등단계와 공공고용서비스로 확대’를 주제로 발표한다.

이밖에 문승태 순천대 교수와 주휘정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진로교육센터장, 박주형 경인교대 교수, 정현주 곡정고 진로진학상담교사가 참여하는 주제 토론도 예정돼 있다. 사례 발표자로는 정동열 고용정보원 온라인청년센터구축TF팀장과 김희수 한세대 대학원 교수가 참여하며, 각각 ‘온라인 기반 청년정책 전달체계’와 ‘청년 취업 관련 실패 및 부적응 사례’를 발표한다.

발표 이후에는 이지연 회장이 좌장을 맡아 종합 토론을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