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재능고, 창의관 준공식 및 새 교명 현판식 개최
인천재능고, 창의관 준공식 및 새 교명 현판식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재능고가
인천재능고가 29일 내외 귀빈과 교직원, 학생·학부모 대표가 참여한 가운데 창의관 준공식 및 새 교명 현판식을 가졌다.

[한국대학신문 조영은 기자] 인천재능고등학교(교장 한석수)가 29일 내외 귀빈과 교직원, 학생·학부모 대표가 참여한 가운데 창의관 준공식 및 새 교명 현판식을 가졌다.

창의관은 2018년부터 기획해 2019년 하반기 공사에 착수해 2020년 3월에 준공했다. 지상 5층의 규모(1523㎡)의 창의관은 8개의 실습실 및 화장실, 본관과의 연결통로로 이루어져 원활한 교육활동이 가능하다.

특히 새롭게 구축된 실습실은 기존의 실습실보다 넓고 쾌적한 환경에 첨단 기자재를 보유하고 있어 기업과 학생의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는 실습교육이 가능해졌고 산학협력 인큐베이터의 역할을 한다.

또 인천재능고는 2019년 동계방학 중 노후화된 기존의 화장실을 개선해 온수 공급과 함께 비데를 설치해 학생들의 만족도가 높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아울러 인천재능고는 새 교명 현판식을 거행했다. 인천재능고는 지역사회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지역 산업체와 원활한 산학연계를 위해 교명을 재능고등학교에서 인천재능고등학교로 변경했다.

교훈 역시 자율(自律)·창의(創意)·봉사(奉仕)로 변경해 급변하는 4차 산업의 시대에 맞춰 창의력과 스스로 문제를 해결해나가는 능력, 협업능력 등을 갖춘 21C 오디세우스형 인재를 양성한다는 계획이다.

한석수 인천재능고 교장은 “시대의 변화에 맞춰 다양하고 진취적인 인재를 양성하고자 각고의 혁신을 이뤄내고 있는 인천재능고의 미래에서 특성화고등학교의 밝은 미래를 엿볼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며 “교명변경을 통해 지역사회 학교로서의 역할을 좀더 강화하고 천하제일 재능고를 실현해 호연지기를 갖춘 21C 오디세우스형 인재를 길러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송곡대
  • 충북보건과학대
  • 가천대학교
  • 건국대학교
  • 경동대학교
  • 경북대학교
  • 경성대학교
  • 경희대학교
  • 국립금오공과대학교
  • 군산대학교
  • 계원예술대학교
  • 대구가톨릭대학
  • 대림대학교
  • 덕성여자대학교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서대학교
  • 동양대학교
  • 명지대학교
  • 삼육대
  • 서울디지털대학
  • 서울여자대학교
  • 선문대학교
  • 순천향대학교
  • 숭실대학교
  • 여주대학
  • 영남이공대학
  • 울산과학대학
  • 인천대학교
  • 인천재능대학교
  • 인하공업전문대학교
  • 전북대학교
  • 청주대학교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
  • 한국영상대학교
  • 한국외국어대학교
  •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 한국항공대학교
  • 한양대학교
  • 한양사이버대학교
  • 호산대학교
  • 호원대학교
  • 세종대
  • 한서대
  • 울산대
  • 경희사이버대
  • 강원관광대
  • 삼육보건대
  • 서정대학교
  • 상명대학교
  • 국제대학교
  • 조선이공대
  • 우송대
  • 아주대
  • 우송정보대학
  • 동서울대학교
  • 수원여자대학교
  • 연성대학교
  • 아주자동차대학
  • 세경대학교
  • 신성대학교
  • 동남보건대학교
  • 유한대
  • 동서울대
  • 우송정보대학
  • 가톨릭대
  • 신성대
  • 수원여자대
  • 연성대
  • 아주자동차대
  • 세경대
  • 동남보건대
  • 연암대
  • 남서울대
  • 계명문화대
  • 수성대